메뉴 닫기

문화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이 선택한 문경전통한지

경북도 무형문화재 23-나호 김삼식 문경한지장과 아들 춘호씨가 만들어 가는 명품한지
허지은 기자   |   송고 : 2019-01-18 18:08:34

‘문경한지’ 가 문화재 복원에 일인자였던 일본 화지를 제끼고 당당히 루브르의 선택을 받았다.


천년이 지나도 변함없는 문경한지가 세계 3대 박물관 중의 하나인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의 유물복원에 활용되어 문화재 복원분야의 세계적 지각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루브르 박물관 소장중인 로스차일드 컬렉션 가운데 ‘성캐서린의 결혼식’ 이라는 판화 및 여러 작품을 복원하는데 일본의 화지를 제치고 문경전통한지가 사용됐다.


지난 2017년 2월, 아리안 드 라 샤펠 루브르박물관  지류 아트부서 팀장이 경북 문경시 농암면에 위치한 문경전통한지를 방문하여 제작과정을 살펴보고 구매해 간 것이 인연이 되어 2018년 복원에 성공했다.


문경한지가 사용되는 부분은 문화재의 열람과 전시를 위해 만들어지는 표구 시스템인 ‘데빠쌍’ 이라 불리우는 분야로 적당한 습도와 치수안정성이 우수하여 작품을 보존하기에 가장 좋은 종이를 사용하여야 하는 분야다.


그 동안 지류작품 보존 분야의 시장 전체를 장악했다고도 할 수 있는 일본 화지와 경쟁을 겨뤄 당당히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다.


복원사 세바스티앙 질로는 “문경전통 한지는 퀄리티도 좋지만 일본의 화지와 달리 천연알칼리제인 잿물로 증해되어 자연스럽고 우아한 색상이었다” 며 “그림과 걸맞는 자연스러움과 기품이 지류작품 복원에 가장 핵심인데 문경한지의 색상은 루브르 박물관 컬렉션의 많은 지류문화제와도 완벽하게 어울린다.” 고 극찬했다.


한편 동.서양을 막론하고 이미 오래전부터 전세계적으로 가장 뛰어난 고품질 기록지의 하나로 평가받는 ‘고려한지’의 명맥을 이을 ‘문경전통한지’ 의 발전을 위해서는 과학적 연구와 전문가들의 교류 등이 뒷받침 되어야 한다는 것이 루브르 박물관의 평가인 만큼 범국가적 차원의 한지산업 육성이 시급한 실정이다.


참고

로스차일드 컬레션: 세계에서 가장 부자인(5.8경) 가문으로 수많은 미술품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 성캐서린의 결혼식”을 포함한 여러 판화작품을 보수하는데는 로스차일드 가문의 미술품 전문가도 문경전통한지를 사용하는데 동의하고 이루어진 복원 사업으로 알려졌다.

 

 


문경시 영화·드라마 촬영하기 좋은 도시 조성 경북도내 최초 촬영 인센티브 지원

문경시 영화·드라마 촬영하기 좋은 도시 조성 경북도내 최초 촬영 인센티브 지원 문경시가 영화와 드라마 촬영의 적극 유치를 위해 경북도내 최초로 로케이션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문경시와 문경문화관광재단은 영화, 드라마를 통해 문경을 적극 홍보하고 관광산업 등 지...

탁대학 문경시의회 운영위원장, 공로패 받아

탁대학 문경시의회 운영위원장, 공로패 받아 문경시의회 탁대학 운영위원장이 사단법인 지방의회발전연구원에서 공로패를 받았다. 이 공로패는 7선 이상 지방의회 의원 중에서 지방의회의 위상 향상에 기여하고 주민들의 신망이 두터운 ...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은 6월 20일(목) 18시00분에 성보예술촌에서 열리는 점촌중앙로타리클럽 창립 41주년 기념 및 회장단 이취임식에 참석한다.

청년, 지역을 바꾸다 ; 화수헌 편

청년, 지역을 바꾸다 ; 화수헌 편 세상을 유지하는 힘은 어디에서 오는 걸까? 세상을 오래 살아 지혜로 가득찬 노인들에게서도 갓 태어난 보송보송한 아기들에서도 삶을 이끄는 힘은 솟아나지만 무엇보다 푸릇푸릇한 청년들이...

문경레저타운 감사 이정철 선임

문경레저타운 감사 이정철 선임 문경레저타운은 13일 이사회를 열고 비상임 감사에 전 문경시 안전지역개발국장을 지낸 이정철씨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신임 이정철 감사는 1985년에 첫 공직생활을 시작, 2009년 ...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