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문화

제3회 문경사투리경연대회 성황리 개최

문경의 정신문화 현창 및 문화 창달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7-12-20 12:06:42



문경문화원(원장 현한근)이 주관하고 문경시의정동우회(회장 고영조)가 주최하며 문경시(시장 고윤환)가 후원하는 제3회 문경사투리경연대회가 지난 18일 문희아트홀에서 200여명의 관중이 운집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문경말로 정답게 말합시다!!! “그래여~ 안 그래여!”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각 읍면동을 대표하여 10개 팀이 참가했으며, 경연 중간 중간에 문경사투리 퀴즈를 제출하고 당첨자에게는 다채로운 경품이 주어지는 등 시종 흥겨운 분위기에서 대회가 진행되었다.



심사위원으로는 ‘그래여, 안 그래여?’의 저자 중 한 명인 안귀남 교수, 장사원 전 시의원, 여운황 옛길박물관 학예사가 위촉되었으며, 내빈으로는 권기섭 문경부시장, 김지현 시의장, 고우현·박영서 도의원, 안광일 부의장, 안직상·이상진·노태화·김창기 시의원 및 엄재엽 문경교육장, 이동진 문경향교 전교, 주최측에서는 고영조 문경시의정동우회장을 비롯한 의정동우회원들과 현한근 문경문화원장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제2회 문경사투리경연대회 최우수상 수상팀의 동영상 관람에 이어 1부 개막식이 진행되었고, 2부 경연에 앞서서는 구본진 마술사의 중국 변검 공연이, 경연 중간에는 김희정 연주자의 색소폰 공연이 펼쳐져 이날 대회를 축하해 주었다.

경연에서는 모두 10팀의 참가팀이 출연하여 문경사투리를 주제로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였으며, 경연 사이사이에는 사투리 퀴즈로 정답자에게 푸짐한 경품이 수여되어 한층 흥겨운 분위기 속에 행사가 진행되었다. 또한 식후 공연으로 문경문화원의 문경소리공연단 가요팀의 공연이 관람객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이날 최우수상에는 점촌5동, 우수상에는 점촌2동과 산양면 채광숙 등 2팀, 장려상에는 문경문화원 여성문화연구회 정정자 회장 외 1명과 호계면 및 서도숙 등 3팀이 영예를 안았으며 상장 외에 부상으로 최우수상 100만원, 우수상 50만원, 장려상 30만원의 상금을 각각 차지했다.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은 15일(토) 오전 11시에 온누리스포츠센터에서 열리는 「제17회 문경시민바둑대회」에 참석한다.

문경시선관위 문경시의회의원보궐선거(나선거구)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가져

문경시선관위 문경시의회의원보궐선거(나선거구)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가져 문경시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황성욱)는 2019년 4. 3. 실시하는 문경시의회의원보궐선거(나선거구)에 참여할 입후보예정자 등을 대상으로 14일 문경시선거관리위원회 회의실에서 「예비...

[고윤환 문경시장 동정]

[고윤환 문경시장 동정] 고윤환 문경시장은 13일 오전 10시 문경시의회에서 열리는 제221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 참석한다.

세계의 아리랑 문경에서 만나다 디아스포라 2018 제 11회 문경새재아리랑제 성황 마무리

세계의 아리랑 문경에서 만나다 디아스포라 2018 제 11회 문경새재아리랑제 성황 마무리 문경시가 주최하고 문경문화원/(사)한겨레아리랑연합회/아리랑도시시민위원회가 주관하고 경상북도가 후원하는 2018 문경새재 아리랑제가 “디아스포라 아리랑, 제11회 문경새재 아리랑제”...

문경골프장&리조트 소비자만족 10대 골프장 선정 소비자 만족 10대 골프장 선정

문경골프장&리조트 소비자만족 10대 골프장 선정 소비자 만족 10대 골프장 선정 문경레저타운(문경골프&리조트)이 동아일보사 등 3사가 공동 주최하는 ‘2018 소비자 만족 10대 골프장’에 선정됐다. 소비자만족 10대 골프장 선정은 권위 있는 전문위원들의 평가...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