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농업

문경시 반사필름 무상수거 기간 운영

과수농가, 반사필름 처리비용 절감으로 ‘방긋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7-11-20 17:32:51



문경시는 영농기간이 끝나는 시기인 11월 1일부터 오는 12월 31일까지 2달간 공평동 매립시설내 소각장에서「영농폐기물 반사필름 무상수거 기간」을 운영한다.

이 기간 동안에는 문경시 공평동 매립시설내 소각장으로 반사필름을 처리 수수료 없이 반입할 수 있다.

영농폐기물 중 폐비닐과 농약빈병은 재활용품에 해당되어 무상수거와 더불어 보상금이 지급되므로 마을별로 설치된 전용 집하장을 통해 수거가 활성화 되는 반면, 과수농가에서 주로 착색용으로 사용되는 반사필름은 재활용 대상품목이 아니어서 종량제 지침에 따라 처리 수수료가 부과되어 농가에서 적극적인 처리를 기피하는 실정이다.

이에 문경시는 농가의 처리비 부담을 덜어주고 반사필름의 수거 활성화를 위해 관내 폐기물재활용 전문업체인 ㈜정원(대표 고득용)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수거된 필름을 재활용 공정을 통해 연료용으로 탈바꿈시켜 자원재활용과 농촌 환경보전에 기여하는 등 농가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반사필름을 비롯한 영농폐기물이 제때에 수거되지 못하고 방치되면 자연경관 훼손은 물론 불법소각으로 인한 환경오염과 산불발생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며 "이번 무상수거 기간 중에 전량 수거될 수 있도록 농가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를 당부 드리고, 문경시는 앞으로도 깨끗한 문경 만들기 운동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퓨전국악 여울 ‘여울이 함께하는 아리랑 령’ 공연 가진다. 산양면 현리 한옥까페 화수헌에서 오는 21일 오후 4시부터

퓨전국악 여울 ‘여울이 함께하는 아리랑 령’ 공연 가진다. 산양면 현리 한옥까페 화수헌에서 오는 21일 오후 4시부터 산양면 현리에 위치한 한옥까페 화수헌에서 오는 21일 오후 4시 퓨전국악 여울팀이 ‘여울이 함께하는 아리랑 령’ 주제로 정기연주회를 갖는다. 이 무대는 경북도에서 지역문화예술단체와...

백설공주가 사랑한 문경사과, ‘빨간건 사과, 사과는 맛있어, 맛있는건 문경사과’ 2018 문경사과축제 13일부터 28일까지 16일간 대장정

백설공주가 사랑한 문경사과, ‘빨간건 사과, 사과는 맛있어, 맛있는건 문경사과’ 2018 문경사과축제 13일부터 28일까지 16일간 대장정 ‘2018 문경사과축제’가 13일 오후 3시부터 열리는 개막식과 함께 오는 28일까지 16일간 문경새재도립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문경사과축제는 ‘빨간건 사과...

문경중앙시장 ‘오! 미자네 청년몰’개장식 개최 전통시장의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다

문경중앙시장 ‘오! 미자네 청년몰’개장식 개최 전통시장의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다 문경 중앙시장에서 청년 상인들이 운영하는 “오!미자네 청년몰”이 지난 8일 개장식과 함께 야시장을 열며 힘찬 출발을 했다. 이날 개장식에는 고윤환 문경시장을 비롯해 김인호 시의회 ...

박호준 대한노인회 문경시지회장 국무총리상 수상

박호준 대한노인회 문경시지회장 국무총리상 수상 ‘제22회 경상북도 노인의 날’기념식‘에서 박호준 대한노인회 문경시 지회장이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박호준 회장은 1937년 가은읍 수예리에서 태어나 출향해 식품회사...

문창고 23회 졸업생 김건희 국내최초 3D 프린터로 흉곽제작 이식 성공

문창고 23회 졸업생 김건희 국내최초 3D 프린터로 흉곽제작 이식 성공 문창고등학교 23회 졸업생 김건희 한국생산기술수석연구원 적층성형가공그룹 팀장이 국내최초로 3D 프린터로 만든 가슴뼈로 세계 최대 규모 흉곽 제작 인체 이식에 성공했다. 지난 4일 ...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