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칼럼/사설 (사설)

문경관광개발 시민을 지키듯 문경시가 지켜라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7-10-24 18:08:02

대표이사 선임문제로 지역의 뜨거운 감자로 표류하고 있는 문경관광개발 사태 해결을 위해 문경시가 법원에 청구한 임시주주총회 소집요구가 긍정적으로 받아들여 졌다는 소식이 들려온다.

지난 3월 정기 주주총회에서 불거진 대표이사 선임에 대한 문제로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회사와 주주들의 갈등도 임시주총이 열리고 대표이사 공모를 위한 정관개정이 이뤄지면 어느정도 해소될 듯 하다.

문경관광개발 ㈜ 는 폐광지역 경제를 회생시켜야 한다는 뜻으로 쇠락해져 가는 작은 탄광도시에서 시민들이 쌈짓돈을 털어 82억이라는 거금을 모아 지역발전에 대한 열망을 보여준 전국에 유례없는 사례다.

그렇기에 이 회사는 시민들 입장에서는 시민기업체나 다름없는 특수성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구구절절 설명을 하지 않아도 회사의 설립목적과 존재의 이유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생활에 기여하기 위함이다.

그동안 문경관광개발과 문경시는 한때는 뜨겁게 상생하고 한때는 차갑게 돌아서 회사 발전을 위해 한치앞도 나가지 못했다. 그때마다 회사는 정치적 기류에 휘말리고 갈등의 중심에 서면서 불미스럽게 주주들에게 걱정을 끼쳤다.

이제라도 회사의 발전을 저해하는 적폐를 청산하기 위해 정관을 개정하고 유능한 경영인을 선발해 회사가 어디에도 치우침 없이 오직 주주들의 이익을 대변할 수 있도록 체제를 다시 잡아 가겠다는 점은 반길 만하다.

그간 주주와 갈등을 비롯한 여러 불미스러운 일로 주주에게 걱정을 끼쳤던 터여서 더욱 그렇다. 문경관광개발의 정관변경을 비롯한 대대적 경영 쇄신은 지배구조가 단순화되고 경영 투명성을 높이는 효과가 기대된다. 대주주 문경시의 관심도와 기여도에 따라 사업 재편에도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하지만 회사가 앞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도 적지 않다.

문경시도 이번을 계기로 10억 대주주로서 회사의 경영구조에 일일이 간섭하면서 경영권 행사를 더욱 까다롭게 만드는 시어머니는 되지 말고 회사의 필요와 형편에 맞춰 공정한 경쟁환경을 뒷받침하는 데 주력하면서 회사 경영진과 직원의 자율과 능력에 맡기겠다는 신중한 자세도 필요하다.

시민주 기업인 문경관광개발의 발전은 자구책을 위한 회사 임직원들의 피나는 수고와 문경시의 분명한 협조, 그리고 주주들의 하나된 마음밖에 다른 해법은 없다.


식생활교육경북네트워크 ‘건강한 100세는 바른 밥상에서부터’ 고령자 대상 건강교실 개최 서정순 공동대표 “생애주기별 식생활 교육 위한 다양한 노력"

식생활교육경북네트워크 ‘건강한 100세는 바른 밥상에서부터’ 고령자 대상 건강교실 개최 서정순 공동대표 “생애주기별 식생활 교육 위한 다양한 노력" 경상북도와 농림수산부가 주최하고 식생활교육경북네트워크가 주관한 ‘고령자 식생활 건강개선교실’ 교육이 지난 2일 문겹읍 하리2리 일원에서 열렸다. 이날 교육은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문경시, 긴급복지지원금 추가확보 긴급복지지원단 한시적 운영,5억5천만원

문경시, 긴급복지지원금 추가확보 긴급복지지원단 한시적 운영,5억5천만원 문경시는 코로나19 피해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긴급복지예산을 추가확보하고 이를 신속 지원하기 위한 긴급복지지원단을 구성해 운영한다. 긴급복지지원단은 ...

임이자 의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조치법> 대표발의 경기부양과 국민을 위해 노동법의 한시적 특별조치 마련

임이자 의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조치법> 대표발의 경기부양과 국민을 위해 노동법의 한시적 특별조치 마련 임이자 의원(미래통합당 상주시·문경시)은 24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사업주, 근로자, 자영업자등에 필요한 국가적 대책에 대한 근거 마련을 위한「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위기 극복을...

[김창기 의장 동정]

[김창기 의장 동정] 김창기 문경시의회의장은 7월 23일(목) 오전 11시 칠곡군 향사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제285차 경북시군의회 의장협의회 정기총회에 참석한다.

제 94주기 가네코 후미코 추도제 열려

제 94주기 가네코 후미코 추도제 열려 항일 독립운동에 앞장선 일본인 가네코 후미코의 제 94주기 추도식이 23일 박열의사기념관 그녀의 묘소 앞에서 열렸다. 그녀는 1922년 3월 도쿄에서 박열을 만난 뒤 재일조선인 아...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