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자유기고

<독자투고>겨울의 문턱에서 동치미 경찰을 소망하다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4-11-12 18:15:38
  문경경찰서 수사과장 경정 김기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겨울음식 중 하나가 동치미다.

동치미는 우리 고유의 전통음식이며 시간을 두고 묵혀먹는 발효식품으로 소화력이 탁월할 뿐 아니라 아삭아삭한 무를 씹어 먹는 상쾌함이 돋보이는 반찬이다.

말(言)은 물건을 만나야 잊혀지지 않는 법이고 물건은 이미지를 지녀야 오래가는 법인데, 동치미가 오랫동안 우리 밥상의 터주대감 노릇을 한 것은 시원한, 친근한, 정감있는, 전통의, 고유의 등 이런 이미지 덕분일 것이다.

그렇다면 올해로 69주년을 맞는 경찰의 이미지는 어떠한가?

필자의 경험에 의하면 초면 인사 대부분이 “아! 무서운 일을 하시네요”라는 반응이었고 때론 우는 아이에게는 울음을 그치게 만드는 곶감이었다.

경찰관으로서 추측컨대 시민들은 경찰하면 꺼리는, 피하고 싶은, 권위적인, 두려운 등 이런 단어들을 먼저 떠올리지 싶다.

국민들은 경찰에게서 일제 식민지 순사의 모습, 자유당 정권시절 정권의 하수인으로서의 모습, 군사정권 시기 무력 진압대의 모습을 뇌리에서 지울 수 없기 때문이다.

또한 문민정부 이후에도 경찰은 대규모 집회?행사관리, 범죄와의 전쟁 등 시국치안과 거악척결이라는 거창한 목표에 매달리면서 국민 친화적 이미지를 쌓아가는데 실패하였다.

국가경찰은 있지만 동네경찰은 없었고 국민을 위한 경찰은 있지만 주민을 위한 경찰은 없었던 결과이다.

경찰이 친근한 이미지를 만드는 길은 멀리 있지 않다. 큰 곳에 있지 않고 높은 곳에는 더욱 있지 않다. 그 길은 가까운 곳에 있고 작은 곳에 있고 낮은 곳에 있다.

우리 주변에, 작은 마을에, 이웃 주민에 물에 빠진 자살 기도자를 신속하게 출동하여 구출하고 거액을 들고 집을 나간 정신병력 가출인을 시내 곳곳을 누비며 찾아 귀가시키고 공짜 술과 음식을 요구하며 행패를 부리는 동네조폭을 벌하는, 이런 잔잔한 Police Story에 주민들은 감동하고 박수치며 호감을 갖고 다가서게 될 것이다.
사람냄새 나고 사람 사는 맛이 나는 동네 가꿈이. 이것이 경찰의 최우선 역할모델이 아닐까?

답답한 속을 시원하게 풀어주는, 묵힐수록 진한 맛이 우러나오는, 메인 메뉴를 더 맛깔나게 하는, 그 집만의 전통이 서린, 그래서 그 집을 대표하는 친근한 동치미처럼
동네치안을 지키는 미더운 경찰, 동네가치를 드높이는 아름다운(美) 경찰이 필요하다.

                                                  문경경찰서 수사과장 경정 김기범


문경시 영화·드라마 촬영하기 좋은 도시 조성 경북도내 최초 촬영 인센티브 지원

문경시 영화·드라마 촬영하기 좋은 도시 조성 경북도내 최초 촬영 인센티브 지원 문경시가 영화와 드라마 촬영의 적극 유치를 위해 경북도내 최초로 로케이션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문경시와 문경문화관광재단은 영화, 드라마를 통해 문경을 적극 홍보하고 관광산업 등 지...

탁대학 문경시의회 운영위원장, 공로패 받아

탁대학 문경시의회 운영위원장, 공로패 받아 문경시의회 탁대학 운영위원장이 사단법인 지방의회발전연구원에서 공로패를 받았다. 이 공로패는 7선 이상 지방의회 의원 중에서 지방의회의 위상 향상에 기여하고 주민들의 신망이 두터운 ...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은 6월 20일(목) 18시00분에 성보예술촌에서 열리는 점촌중앙로타리클럽 창립 41주년 기념 및 회장단 이취임식에 참석한다.

청년, 지역을 바꾸다 ; 화수헌 편

청년, 지역을 바꾸다 ; 화수헌 편 세상을 유지하는 힘은 어디에서 오는 걸까? 세상을 오래 살아 지혜로 가득찬 노인들에게서도 갓 태어난 보송보송한 아기들에서도 삶을 이끄는 힘은 솟아나지만 무엇보다 푸릇푸릇한 청년들이...

문경레저타운 감사 이정철 선임

문경레저타운 감사 이정철 선임 문경레저타운은 13일 이사회를 열고 비상임 감사에 전 문경시 안전지역개발국장을 지낸 이정철씨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신임 이정철 감사는 1985년에 첫 공직생활을 시작, 2009년 ...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