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정치/경제

문경시종합자원봉사센터, ‘찾아라! 문경행복마을’

문경읍 지곡1리에서 봉사활동 펼쳐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4-11-12 18:07:39



문경시종합자원봉사센터(소장 김종심)는 지난 8일 고윤환 시장과 내빈, 마을주민, 자원봉사자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경읍 지곡1리(이장 박성률)에서 ‘찾아라!문경행복마을’ 자원봉사 활동 및 현판식을 실시했다.

 ‘찾아라!문경행복마을’은 관내 오지마을을 선정, 자원봉사단체 회원들의 재능을 활용하여 주거환경개선 및 다양한 생활서비스를 제공하고 마을주민의 참여로 마을공동체성을 강화할 수 있도록 하는 재능나눔자원봉사 프로그램이다.


 
문경행복마을 1호로 선정된 문경읍 지곡1리에서 실시한 이번 재능나눔 봉사활동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한 건강상담, 장수사진 촬영, 수지침봉사와 노후주택에 대한 도배, 장판교체, 전기배선정비, 마을벽면 개보수, 벽화 등 사전조사를 통해 접수된 주민들의 불편사항을 최대한 해소하고 당면한 마을환경문제 해결에 초점을 맞춘 맞춤형자원봉사활동으로 실시되었다.
 
자원봉사자들과 주민들이 구슬땀을 흘리며 마을을 예쁘게 단장하고 정성스럽게 준비한 식사와 함께 담소를 나누며 서로 훈훈한 정을 나누기도 하였다.
 
박성률 이장은 “바쁜일정에도 지곡1리를 위해 정성을 다해 도와준 자원봉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리고 앞으로도 주민들과 함께 더 행복한 마을이 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고윤환 시장은 “문경읍 지곡1리가 자원봉사자 여러분들의 노고로 더욱 더 살기 좋은 마을이 되었다." 며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시민 모두가 행복해 질 수 있는 문경시 건설에 모두 함께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노하우 플러스』 사업과 접목한 이동보훈민원업무

『노하우 플러스』 사업과 접목한 이동보훈민원업무 국가보훈처에서 2005년부터 ‘이동보훈민원실’을 운영해 오고 있다. ‘이동보훈 민원실’ 은 보훈관서에서 멀리 떨어진 지역에 거주하는 국가보훈대상자분들의 민원편의를 제공하기 위하여 ...

제 3회 소촌애경원기 노인게이트볼 및 한궁대회 성황

제 3회 소촌애경원기 노인게이트볼 및 한궁대회 성황 사회복지법인 소촌애경원 인효마을 (이사장 박인원) 가 후원하고 주최한 제3회 소촌애경원배 문경시 노인게이트볼대회가 10일 문경읍 게이트볼 구장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이번 대회에는 ...

문경시의회, 의원 연수 실시 결산검사 및 심사와 공직자 청렴교육, 행정사무감사 연수

문경시의회, 의원 연수 실시 결산검사 및 심사와 공직자 청렴교육, 행정사무감사 연수 문경시의회(의장 김인호)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경상남도 통영 일원에서 문경시의회 의원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의원 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연수는 원활한 의정활동...

역시 부전자전 ~ 문경찻사발 축제 전통발물레 경진대회에서 미산 김선식의 자 김민찬군 대상

역시 부전자전 ~ 문경찻사발 축제 전통발물레 경진대회에서 미산 김선식의 자 김민찬군 대상 문경전통찻사발축제의 특별행사인 전통 발물레 경진대회에서 한국전통문화대 김민찬씨가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경이 통 도예의 본 고장으로서 입지를 확고히 하고 전통 도예의 우수성과 보...

숨은 자원봉사자들의 노력으로 더욱 빛난 하루 사회복지법인 소촌애경원 주최 2019 어버이날 효잔치 성황

숨은 자원봉사자들의 노력으로 더욱 빛난 하루 사회복지법인 소촌애경원 주최 2019 어버이날 효잔치 성황 사회복지법인 소촌애경원이 주최하는 어버이날 효잔치가 지역의 대표 효잔치로 자기매김 했다. 매년 지역의 65세 이상 어르신들을 초청해 무료 입욕과 함께 무료오찬을 제공하고 신명나는 ...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