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문화 전체
맛집/멋집
여행정보
먹거리이야기
 
제4회 문경구곡원림 사진전 성황리 개최
밴드 PC공유



문경구곡원림보존회(회장 김경식)는  20일  영강문화센터 2층 로비에서 제4회 문경구곡원림 사진전을 개최했다.

이날 고윤환 문경시장을 비롯한 지역인사와 현한근 문경문화원장 등 많은 내빈과 80여명의 관중이 모여 전시회 개막을 축하했다.

김경식 회장은 “문경은 우리나라 구곡원림의 본산으로서 많은 구곡원림을 보유하고 있으며, 회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로 문경의 구곡원림이 널리 알려지고 있고 문경시와 문경문화원의 협조와 바쁜 가운데 참석하신 내빈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축사를 통해 “구곡원림보존회의 사진전을 축하하며 문경의 선비정신을 잘 나타내는 구곡원림보존회의 활동에 감사드리고 시정에 많은 협조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현한근 문경문화원장은 “사진전을 축하드리며 이번 전시회를 준비하느라고 고생하신 구곡원림보존회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며  "문경문화의 보존·계승뿐만 아니라 신 구곡의 설정을 통해 새로운 발전을 도모하는 모습에 많은 감명을 받는다”고 치하했다.

구곡원림은 중국 남송의 주자(朱子-朱熹)가 경영했던 무이구곡(武夷九曲)에서 유래하며, 관직과 부, 명예를 탐하지 않고 무위자연의 삶을 살면서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심성을 수양하고, 도학과 성리학을 구현하던 인문과 자연의 융합 선비문화다.

이는 조선시대 선비들이 추구하던 최고의 가치였으며, 지금 현재 전국에 150여개소가 있고, 그 중 경북에 43개소, 문경에 8개소가 존재해 문경시가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구곡을 보유한 구곡원림의 고장, 구곡원림의 본산으로 주목받고 있다.

여기에 2016년에는 영강구곡을 설정하고 발표한 바 있는 문경구곡원림보존회는 이날 영강구곡원림의 사진도 함께 전시하여 참가한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오는  23일까지 열리며,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

작성일시 - 2017-11-20 오후 5:47:39


ⓒ 문경신문 & him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디     

  비밀번호   

  

[6.13 지방선거] 문경시...
[6.13 지방선거] 문경시...
[6.13 지방선거] 문경시...
제2회 소촌애경원배 문경시 ...

6차산업으로 날아오르는 명품농업, 부자도시 문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