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정치/경제 전체
 
문경시, 삼미식품과 올해 첫 투자양해각서(MOU)체결
“연이은 MOU체결로 기업유치 쾌속 질주~”
“투자금액 100억, 고용창출 25명
밴드 PC공유



문경시와 삼미식품은 지난 2일 문경시청에서 고유환 문경시장, 김지현 문경시의회 의장, 윤석준 삼미식품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 했다.

이번 투자각서로 삼미식품은 문경시 신기 제 2일반 산업단지에 분양면적 13,223㎡, 투자금액 100억원 규모이며 25명 내외의 고용효과까지 발생했다.

삼미식품은 소스류와 튀김가루, 농산물 가공품을 생산하는 기업으로 1988년 최초 설립하여 2004년 연간 300톤 생산시설을 증설했고 2008년 기능성 소스 및 염지제를 개발하여 ISO와 이노비즈 벤처기업 인증을 받았으며 현재 100여개의 거래처에 제품을 공급하는 등 연 매출액 30억원에 달하는 아주 미래가 유망한 우량 기업이다.

윤석준 삼미식품 대표는 “미래가치가 풍부한 문경 신기제2일반산업단지로 입주할 수 있어 기쁘다”며 “기존 대비 100%이상 신장, 매년 매출액 20억원이상 증가를 목표로 열심히 뛰겠다”고 희망찬 포부를 밝혔다.
 
고윤환 문경시장은“전 세계적으로 경제가 침체된 가운데 삼미식품의 투자에 감사드리며, 삼미식품이 큰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공장설립 관련 각종 인·허가 및 지원 인센티브 제공 등 투자계획에 차질이 없도록 행정적·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문경시는 글로벌 경기 침체와 여러 타 시·군과의 기업유치 경쟁이 심화된 시점에서 신기제2일반산업단지 전 필지 분양을 위해 ▲체계적인 홍보전략 ▲사통팔달의 교통인프라 <문경시가 포함된 제3차 국가철도구축계획, 2021년 중부내륙철도(이천~문경)개통 등> ▲다양한 기업지원 인센티브로 기업인들에게 다가갔다.

그 결과 문경시는 작년 하반기 5개 기업과의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고 현재 모든 기업들이 입주계약을 완료하였으며,
이번 MOU체결은 연이은 투자 문의 속에서 이룬 성과로써 현재 2~3개의 우량기업들과도 투자양해각서(MOU)체결 논의가 활발히 진행중이다.

작성일시 - 2017-02-06 오후 6:37:51


ⓒ 문경신문 & him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디     

  비밀번호   

  

도깨비와 함께하는 선비이야기...
문경시 변화의 새바람, 문경...
문경시 폭염대비 온열질환 감...
제32회 문경시 농업경영인 ...
문경시 제1기 점포대학 입학...
세계적 선(禪) 수행 메카 ...

6차산업으로 날아오르는 명품농업, 부자도시 문경